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민수기 6:22-27

민수기에 나오는 몇가지 기도의 장면들을 보겠습니다.

여호와께서 아론과 그 아들들이 이스라엘 자손을 위하여 기도를 할때 어떤 기도를 해야 하는가?를 가르쳐 주는 장면입니다.

지금 이 장면은 아론과 그 아들들이 기도를 이런 기도를 했다 라는 sample을 보여 주는 것이 아닙니다.

여호와께서 이렇게 기도하라 라고 가르쳐 주신 장면입니다.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아론과 그 아들들에게 고하여 이르기를 너희는

이스라엘 자손을 위하여 이렇게 축복하라 입니다.

한국어 성경은 너희는 축복하여 라고 되어 있는데 별로 감동이나 강제적인 조항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원어의 시제는 미완료형입니다. 즉 이 기도는 끝이 없는 기도입니다.

하나님께서 가르쳐 주신 그 때부터 지금도 계속해서 이어져야 하는 기도라는 말입니다.

KJV 성경은 you shall bless 앞으로 계속해야 한다. 계속해라고 강조합니다.

 

복을 주시는 주체가 누구냐? 여호와 입니다.

여호와는 네게 복을 주시고, 너를 지키시고, 여호와는 그 얼굴로 네게 비추고  은혜 베푸시고

여호와는 그 얼굴을 네게로 향하고

철저하게 여호와 하나님을 강조합니다. 복의 근원이 내가 하나님 앞에 뭐를 잘 보여서도 아니고

복을 받기 위해서 뭐를 남들 보다 더 많이 해서도 아니었습니다.

여호와께서 복을 주시는 것입니다.

한국어 성경에 복은 명사로 느껴집니다. 하지만 원어에는 동사입니다.

똑같은 것이 고린도전서 13장에도 나옵니다. 신약성경이라 Greek으로 기록되어서

흔히들 헬라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생각하지만 바울은 유대인이었습니다.

그냥 유대인이 아니라 철저한 유대인입니다.

서양의 문화와 이 시대 사람들은 사랑을 감정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사랑은 명사가 아니라 동사입니다.

사랑은 언제나 오래 참고, 온유하고, 시기하지 않고, 자랑하지 않고, 교만하지 않고

다 동사 즉 행함입니다.

복도 동사입니다. 한국문화에서 복이라는것과 성경의 문화에서 복이라는 것은 차이가 있습니다.

 

복을 여러가지로 정의할수있지만, 하나님께서 당신의 백성들에게 좋은 것, 중요한 것을 값없이 주시는 것입니다

그 안에 건강도 있고, , 평안함, 많은 자녀,풍성함 등이 포함이 되어 있습니다.

복은 하나님이 주시는 행동입니다.

 

이 복을 받는 대상이 누구냐? 전세계 사람들이 아니었습니다. 너희는 이스라엘 자손을 위하여 즉 이스라엘 자손입니다.

이스라엘 자손은 하나님의 자녀들입니다. 세상과 구별된 사람입니다.

예수그리스도를 삶의 구세주로 모신 사람들입니다.

 이들에게 베푸시는 하나님의 복은 지켜주시는 것입니다. 보호해 주는것입니다.

광야와도 같은 곳에서도 구름 기둥 불 기둥으로 그 어떤 해로 부터 보호해 주시는 것입니다.

여호와의 얼굴이 우리를 늘 비추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영광의 빛이 우리들에게 비춰지면

우리 삶의 어두움이 떠나가게 됩니다.  

은혜를 베푸시는 것입니다. 불쌍히 여겨 달라는 것인데 받을 자격이 있어서가 아니라

그저 베풀어 주시는 것을 말합니다.

여호와의 얼굴이 우리에게로 향하는 것은 우리를 의도적으로 쳐다보시는 것입니다.

여호와의 관심이 당신의 백성들에게 향한다고 하십니다.

그리로 평강 즉 샬롬이 우리를 주장하게 하는 것을 간구합니다.

샬롬이 단순히 평강, 평화 만을 뜻하지 않고 완전함이란 뜻도 있습니다.

우리의 삶이 하나님께서 주시는 샬롬이 아니고서는 완전할수 없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아론과 그 아들들이 이스라엘 자손들을 위해서 해야하는 기도였습니다. 제사장과 그의 후손들입니다.

성경은 우리 크리스챤들의 신분을 왕같은 제사장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크리스찬들이 매일 해야 하는 기도가 바로 이 기도입니다.

 기도할때 내 이름으로 축복할지니 라고 하셨습니다.  

내 이름을 둘지어다, and they shall put my name 입니다.

하나님의 이름을 두는 것을 축복하는 것으로 번역을 했습니다.

제가 교회 냉장고에 음식을 사서 제 이름을 거기에 써 두면 그 음식은 저의 소유라는 뜻입니다.

 우리들이 기도를 하는 대상은 다름이 아니라 하나님의 소유된 사람들을 향한 기도라는 뜻입니다.

물론 저희들이 기도할때 불신자들을 위해서 기도도 하지만,

하나님의 소유된 하나님의 백성들을 위해서 기도하는 것이 우선입니다.

 

그 하나님의 소유된, 하나님의 자녀된 이스라엘 백성들이 뭔가 특별해서 그 은혜를 받는 것은 아닙니다

그들이 뭐를 더 많이 하나님을 섬겨서도 아니었습니다.

하나님이 그들의 조상인 아브라함, 이삭과 야곱과 맺은 언약 때문이었습니다.

내가 뭐를 열심히 해서 얻었다면 그것은 행위이고 나의 열심에 대한 삯이지 은혜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우리들이 새벽에 나와서 기도할떄 마다 꼭 빠지지 않아야 하는 기도가 바로

이 민수기에 나오는 기도입니다. 하나님께서 하라고 명하신 기도입니다.

성경에 몇번 안나오는 기도를 이렇게 하라라고 직접 본을 보여 주신 기도입니다

우리 가정과 교회에 이 기도가 꼭 드려 지기를 원합니다.


적용: 무엇을 기도해야 할지 몰라 기도를 안하는 사람들이 교회 안에 수두룩합니다. 이 기도를 꼭 하면 됩니다. 

이 기도만 해도 10분이상 기도할 수 있습니다. 내가 아는 사람 이름을 넣고서 기도해 보십시요

 


Posted by 유타대학촌교회